REVIEWS 340
시즌대비 크림이 필요해서 고민끝에 첫번째 크림으로 선택했습니다. 피부가 뒤집어지고나서부터 젤타입이 아니면 흡수가 전혀 되질 않아서 알로에젤로만 버텨왔던 시기가 있었습니다. 하이드로셀 플러스 크림은 제형이 젤 타입과 비슷해서 흡수도 빠르고 사용할때도 피부에 자극이 전혀 없다는 것이 첫번째로 선택한 이유입니다. 또한 번들거리지 않는 점도 아주 마음에 듭니다 대다수의 크림이라고 하면 유분이 많아서 모공이 닫힌 상태로 바르면 겉돌기만 하다가 모공을 막아버리거나 과도한 번들거림으로 피부가 피로감을 느꼈는데 하이드로셀 플러스 크림은 수분폭탄같이 피부 갈증을 해소시켜주는 느낌입니다. 다가오는 한겨울엔 아직 어떨지 모르겠지만 11월 현재까지 사용하면서 건조하다거나 유분이 부족하다는 느낌은 전혀 없습니다. 유분이 필요하다 느껴질땐 오일제품을 추가해서 사용하면 되겠다는 생각이 드네요. 무엇보다 하이드로셀 플러스 크림은 사람마음을 착하게 만들어주는 향이 저는 너무 좋아요^^
상품 이미지
평점
셀룰러 매트릭스 세럼 1+1 이벤트로 구입하게 된 제품이라 크게 기대하진 않았습니다. 사용하면서도 처음엔 안바르는 것보다 낫겠지라는 마음으로 사용한 것도 있었어요. 근데 확실히 사용하고났을때 피부가 쫘악 잡아당겨지는 느낌이 있어요. 다른 아이크림은 사용하고 나면 오후가 되었을때 어디론가 다 사라지고 없는데 넬리 아이 컨투어 젤은 오후가 되어도 쫘악 잡아주는 느낌은 유지가 되면서 촉촉함이 그대로 남아있다는 점이 넬리만의 장점인 듯 합니다. 참! 사용할때 롤러타입이라 손으로 바르지 않아도 되서 편리하긴한데 요령이 필요합니다. 중력을 생각해서 용기를 거꾸로 뒤집어 롤링해야 제품이 잘 나옵니다^^
상품 이미지
평점
한 여름철은 물론이고 갱년기증세로 하루에도 수십번 머리까지 열이 올라와서 얼굴이 붉어지는데 그때마다 뿌려두면 빠르게 진정시켜줍니다. 가끔씩 턱이나 코부분 뾰루지가 올라올때도 수딩로션을 우선 뿌리고 리페어 컴플렉스 크림을 약바르듯 발라두면 이틀정도 지날때쯤 어디에 뾰루지가 있었나 할 정도로 가라앉아서 신기해요. 넬리 드 뷔스트 제품은 사용할수록 신기한 경험을 하게 되서 처음 입문할땐 하나 써볼까했다가 화장대에 다른 화장품들을 모두 치우고 전부 넬리로 채우고 싶어지게 만듭니다.
상품 이미지
평점
사진을 찍어두라는 대표님의 조언을 깜박하고 목마른 사람처럼 일단 바르고보는 스타일이라 어느새 한통을 다 쓰고 재구매하고 쓰는 후기입니다. 피부가 안좋아지고나서야 저의 인물은 피부가 90프로 지분을 갖고 있었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는데 40대중반까지는 영양크림 잘 먹이고 관리하면 다음날 살아나던 피부가 40대후반에는 반항기가 가득해지더라구요 탄력이 떨어지니 모공도 더 커지고 주름도 깊어질때 구세주처럼 나타난 넬리 드 뷔스트의 셀룰러 매트릭스 세럼! 한통을 사용하며 느꼈던 점은 눈에 띄게 주름이 옅어졌는데 단순히 표정주름을 안생기게 만들어주는 보톡스같은 효과만 있는 것이 아니라 주변 피부가 차올라서 주름이 옅어지게 만들어주는 것이였어요. 처음 셀룰러 매트릭스 세럼을 사용할땐 주름있는 부위만 바르다 신기해서 나중엔 얼굴 전체를 바르다시피했더니 금방 다 소진하게 되서 이번에 구입한 두번째 제품은 신경쓰이는 부위 위주로 톡톡 바르며 생각했습니다. 혜자로운 이벤트 혜택을 대표님이 올려놓을때는 일단 구매해야 나름 통장잔고를 유지하는 소비방법이 된다는 점^^;; 이번 해가 지나기전에 또 산타같은 이벤트 해주실거죠?
상품 이미지
평점
저는 피부가 엄청 얇습니다. 어느 피부관리실에 가도 똑같은 말을 들을 정도에요. "고객님은 피부가 얇으셔서 주름이 금방 생기시는데....브라브라브라....." 덕분에 나의 피부는 지독한 아토피 피부이다 정도밖에 모르고 있는 저에게도 내 피부는 얇다, 주름이 잘 생긴다. 정도는 입력이 되어 있습니다. 심지어는 인도의 피부미용실에 갔을 때도 같은 말을 들었으니 말 다한 셈이죠. 전에도 얘기했지만 초기노화 드디어 시작되었습니다. 주변의 말에 의하면 늦게 시작된 편이라지만 그래도 시작이 되었어요. 그래서 샀습니다. 리프팅 젤과 크림. 왠지 안사면 안 될 것 같은 이름이라 구매하는 김에 세트로 구매했어요. 당연히 기대값은 리프팅이므로 산출값도 리프팅이겠거니 했습니다. 얼굴에 살이 없어서 딱히 처질 것도 없다 하지만 어느덧 팔자주름이 신경 쓰일 나이가 되었으니까요. 제품 사용한 지는 2달 되었고, 비타리프팅 세럼은 얼굴의 맑음을 담당, 오일리스킨크림은 뾰루지 담당, 리프팅젤을 수분폭탄젤을 담당한다 하면 이 크림은 블러효과를 담당한다 할수 있겠네요. 솔직히 말하면 저는 잘 몰랐습니다. 피부가 많이 맑아져서 반짝반짝 빛나고 있던 시기에 이 크림을 쓰기 시작했기에 맨날 좋던 피부가 더 나빠지지 않는 한 잘 모를 수 밖에요. 가장 먼저 알아본 사람은 저를 매우 싫어하는 부하직원님 되시겠습니다. "나이들어서 연애하시나봐요? 쿠션 엄청 많이 바르셨네요?" 뭐, 본인은 사람들 앞에서 저를 망신주려고 한 말 같기는 한데,,,,제 입장에서는 오히려 제 피부가 좋아진 걸 알게 된 계기가 되었으니 굉장히 감사하더라고요. 썬크림만 바른 피부인데 무려 쿠션을 진하게 발랐다니.....얘야, 그럼 이 늙은이가 너무 기쁘잖니..... 두번째로 알아본 사람은 피부미용실 원장님 이셨고요. "주름 다 어디갔어요? 주름??" 아, 네.... 원장님 제가 잔주름이 좀 있기는 했는데 그렇다고 그렇게 얼굴을 부여잡고 주름을 찾으시면 제가 좀 슬퍼.......쿨럭...... 너무하십니다. 덕분에 저는 스스로 모르는 사이에 제 피부가 천천히 알아서 자체 블러효과를 넣고 있었다는 걸 알게 되었네요. 다른 쪽 팀장님도 제가 어느 날부터 파운데이션을 바르고 다녔다고 생각을 하셨다고 하니 정말 감사한 일이지요. 내가 보기엔 늘 좋기만한 피부도 더 좋아질수 있는 거였나 봅니다. 특히 잔주름 부분에 대해서는 아주 많이요. 크림과 젤의 양이 넉넉해서 앞으로도 꽤 오래동안 바를 수 있을 것 같으니, 이번에는 팔자주름이 서서히 사라지는 것도 기대해 봅니다. 어차피 블러효과를 받기 시작한 거, 좀더 빡센 블러효과도 한번 받아봐야지요. 아, 진짜 하루하루 거울보는 것이 너무 신나고 좋네요. 피부가 맑아지니 썬크림만 바른 얼굴에 어떤 립을 발라도 무난히 다 소화해 내고요. 웜톤이니 쿨톤이니 하는 말도 신경 안 쓴지 좀 되었습니다. 웰에이징 이라는 게 무작정 안 늙는 것이 아니라 나이는 들되 더 예뻐진 나로 나이가 드는 것 임을 요즘 신나게 느끼고 있습니다.
상품 이미지
평점
분명 내가 산 것은 리프팅 젤이었으나 저는 이것을 "수분젤" 이라 부르기로 했습니다. 사실 리프팅 젤은 첫 구매시 샘플로 받았던 제품들 중에 가장 존재감이 없었습니다. 뭐 발라도 그만, 안 발라도 그만.... 큰 변화도 없고 맹숭맹숭 그냥 뭔가 흡수가 빠른 젤이구나 가 전부였습니다. 단숨에 효과를 보였던 스프트넛클렌징 제품이라던가, 오일리스킨크림에 비해서는 그냥 아예 존재감이 없었다 랄까요. 그런데도 불구하고 이 제품을 샀던 것은 이 제품을 발랐을 때 다른 때보다 무언가 하루종일 피부가 맨들맨들 하다? 라는 느낌 때문이었던 것 같아요. 물론 리프팅크림과 합이 잘 맞으리라는 계산도 있었고요. 이미 다른 제품으로 초기노화는 잘 잡히고 있었고, 썬크림만 바르고 다녀도 피부는 반짝반짝 했습니다. 좌우로 둘러보고 앞으로 구르면서 봐도 내 피부는 예뻤습니다. 갑자기 날씨가 추워지면서 약간의 당김이 있었지만 원래 아토피가 심한 피부였고 이 정도의 당김은 뭐, 괜찮았습니다. 그러다가 드디어 앞서 쓰던 크림을 다 쓰고 (내가 차마 브랜드 이름을 말할수는 없지만 연예인을 내세운 마케팅에 넘어간 장미수분크림이었는데 쓸때마다 욕이 나올정도의 제품력이라 가운데손가락을 백번쯤 세우고 열여덣을 천번쯤 속으로 삭히며 겨우겨우 다 썼지요.) 드디어 리프팅 시리즈 크림과 젤을 꺼냈습니다. 음, 괜찮네. 그 빌어먹을 장미크림에 비하면 아주 그냥 좋아요. 넬리드뷔스트는 역시 기본을 하는 구나. 어차피 리프팅이야 한두달로 효과 볼것도 아니고 이 참에 이 시리즈로 꾸준히 써볼까.... 정도로 생각하던 중. 어느 날 문득 깨달았습니다. 안 당긴다? 히터가 매우 빵빵하게 나오는데? 안 당기네? 왜? 왜 안당기는 거지? 신기했어요. 그래서 쓰는 화장품들을 하나씩 더하고 빼면서 실험해본 결과. 매우 놀라운 것을 발견했습니다. 이 리프팅 젤이 사실은 수분젤이었던 거에요. 그것도 엄청나게 강력한!!! 내가 처음 넬리드뷔스트 샘플을 받았던 때가 여름이었으니 잘 못 느꼈던 것 뿐입니다. 그냥 잘 스며들어서 여름에 쓰기 좋을 것 같았던 리프팅젤이 사실은 겨울에 매우 잘 맞는 제품이었던 것입니다. 아니, 제형자체가 조금 빡빡하게 느껴질 정도로 엄청 산뜻한데 이게 요물이었어요. 이 제품을 쓰냐 안 쓰냐로 히터 밑의 내 피부 상태가 다릅니다. 진짜로 피부가 안 당겨요. 조금 매트한 썬크림과 함께 써도 안 당깁니다. 게다가 피부가 점점 보들보들 해지는 것이 겨울이 되니 더 잘 느껴져요. 리프팅 젤..... 저에게 이것은 수분젤입니다. 현재 알려진 그 어떤 수분크림이나 수분젤보다 훨씬 강력한 나의 겨울 필수템이 되었어요. 이렇게 또 좋아하는 제품이 하나 더 생기는 거군요....
상품 이미지
평점
지난 달 마법 기간 전에 과자를 신나게 먹었더니 턱 밑을 시작으로 뾰루지가 올라와서...ㅠㅠ 하이지아 멀티 오일 3일 정도 꾸준히 바르니까 신기하게 쏙 들어갔어요.. 심한 염증성 뾰루지도 크기가 줄어들고 있구요. 트러블성 피부는 넬리 입문 시 하이지아 멀티 오일이 필수네요!
저는 2차 세안을 시작한지 얼마 되지 않았습니다. 그래서 20대와 30대 저의 피부는 늘 칙칙하고ㅠㅠㅠ 모공이......모공이..... 안타까울 뿐이었어요. 그런데 넬리를 통해 2차 세안의 중요성을 깨닫고 클렌징 밀크 샘플-소프트넷 클렌징 순서로 세안을 하니까 자극 없이 얼굴이 깨끗하게 씻기는 것을 체험하였습니다. 거품이 없는데 세수를? 이게 된다고??? 이러다가 어...이게 되네??? 뭐 이런 기분이었습니다. 표현이 극히 유치한 후기 같지만... ㅋㅋㅋ 암튼 넬리는 되네요!!!! Nelly is possible.
상품 이미지
평점
소프트넷 클렌징은 넬리 제품 첫 구매 했을 때 클렌징 밀크 제품과 함께 샘플을 주셔서 써봤는데 자극이 전혀 없이 심심한 클렌져라는 생각을 하다가 샘플을 다 쓸 때 쯤 감탄에 감탄을 한 제품 입니다. 음식으로 비유하자면 어릴 때는 단짠단짠 MSG 팍팍 들어간 짜릿한 맛의 음식에 열광하다가 나이가 들면서 심심하고 담백~하며 재료 본연의 맛이 나는 음식이 편안하고 (건강에도!) 좋듯이 화장품 (특히 클렌져)도 마찬가지인 것 같습니다. 클렌징 후에도 피부가 당기지 않고, 수분감이 느껴지며 안색도 맑고 좋아요! 저의 텅장 상태가 좋지 않아 조금 늦게 구매하긴 했지만 이제 클렌져는 기본이고 모든 제품 넬리에 정착할꺼예요~ 넬리 화장품 뿐만 아니고, 운영하시는 대표님의 정성스러움에 너무너무 감사인사를 전합니다. (후기가 너무 길었네요ㅎㅎㅎ)
상품 이미지
평점
쌍둥이를 낳고 너무 정신 없이 살다보니 화장품에 관심을 전혀 못 가졌어요 아이들이 크니 이제 제 피부가 눈에 들어 올 찰나 지인 추천으로 넬리를 만나게 되었습니다 저는 화장을 깨끗이 지우는 게 무엇보다 중요 하다고 생각하는 사람이라 첫 주문으로 클렌징을 주문해서 사용해 봤습니다 클렌징 할 때도 순한 느낌이 들어서 좋았고 세안 후 당김이 전혀 없어서 깜짝 놀랐습니다 가격이 좀 비싸긴 하지만 가격 대비해서도 너무 좋은 제품 같아요 소프트 넷 클렌징은 평생템으로 저장입니다 ㅎㅎ

넬리드뷔스트코리아 I 대표자: 정스잔 I 사업자등록번호: 878-01-01374 I 서울특별시 마포구 동교로25길 57, 201호 I 대표번호:  02-6959-3384 I 이메일: cs@nellydevuyst.co.kr I 개인정보 보호 책임자: 정스잔 I 호스팅 서비스 사업자: 아임웹 I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21-서울마포-1707호(사업자정보확인) I 개인정보처리방침 I 이용약관


© 2021. Nelly De Vuyst. All rights reserved.

뉴스&이벤트           1:1 문의          배송 및 반품          배송 조회

넬리드뷔스트코리아 I 대표자: 정스잔 I 사업자등록번호: 878-01-01374 I 서울특별시 마포구 동교로25길 57, 201호 I 대표번호:  02-6959-3384 I 이메일: cs@nellydevuyst.co.kr

개인정보 보호 책임자: 정스잔 I 호스팅 서비스 사업자: 아임웹 I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21-서울마포-1707호(사업자정보확인) I 개인정보처리방침 I 이용약관


© 2021. Nelly De Vuyst. All rights reserved.